컨텐츠 바로가기
주메뉴바로가기
컨텐츠 바로가기

자유게시판 - 세상을 바꾸는 힘!그 절방의 주인공은 여성입니다.

HOME커뮤니티게시판자유게시판

view v1.0
게시물 작성자 정보, 게시물 내용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로그인
 게시물보기
작 성 자 그린우먼 조회수 1571
이 메 일 webmaster@jnwoman.go.kr
일  자 2007년 03월 26일
글제목  올바른 음주요령
★ 올바른 음주 요령.

< 공복에 술을 마시지 말 것 >
빈속의 술은 위벽을 상하게 할 뿐 아니라 알코올 분해 효소가 채 작용을 하기도 전에 술이 체내로 흡수돼 간에 큰 부담을 준다. 또, 식전에 마시기 좋은 술은 알코올이 20%이상 함유되어 있어서는 안된다. 가장 좋은 식전주는 맥주이고 그 다음이 포도주이다.

< 음주직전 부드러운 유동식이나 우유를 먹는 것이 좋다 >
우유나 요쿠르트는 숙취 예방에 좋고 위벽과 간을 보호하고 알코올흡수를 줄이는데 도움을 준다.

< 좋은 안주에 신경을 쓸 것 >
안주는 술의 독한 기운을 없애고 몸을 보호하기 위해서 먹는 음식이므로 안주를 통한 영양분을 충분히 공급받지 못하면 알코올을 분해시켜주는 간이 힘들어 진다. 고칼로리인 기름진 육류나 튀김류, 땅콩이나 아몬드 같은 견과류 대신 섬유질이 많은 야채나 고기, 약간의 과일, 그리고 단백질 성분의 음식은 알코올의 흡수를 늦춰 덜 취한다. 특히, 단백질 음식은 술의 산성을 중화시키는 알칼리성이다. 그리고, 쌀밥과 같은 탄수화물이 많은 안주는 적게 먹는 것이 바람직하다.

< 최대한 묽게 마셔라 >
"원샷"은 호방하게 보일지는 몰라도 인후나 식도, 위 손상의 원인이 된다. 물을 많이 마셔 두면 체액을 증가시켜 덜 취하게 된다. 희석 시킬 때에는 냉수로 희석시켜 마시는데 탄산음료는 오히려 알코올 흡수를 촉진시켜 더 빨리 취하게 하므로 주의한다.

< 술은 섞어 마시지 않는 것이 좋다 >
서양 술은 증류수이기 때문에 칵테일이 가능하지만 동양권 술은 소주를 제외하고는 발효주들이기 때문에 섞어 마시면 두통과 구토에 시달리게 된다. 굳이 여러 가지를 마시려면 주정(알코올 도수)가 낮은 것부터 시작하면 소화관점막이 저농도에 작용하여 양주 등 고농도 알코올의 흡수가 상대적으로 줄어들 수 있다.

< 천천히 마셔라 >
첫잔은 한꺼번에 마시지 말고 여러 번에 걸쳐 나누어 마신다. 폭탄주, 사발주 등은 위에서 분해될 틈도 없이 흡수된다. 폭탄주는 맥주에 든 탄산가스가 알코올의 체내 흡수를 촉진시켜 빨리 취하게 만든다. 혈중 알코올 농도가 급격히 올라가고 간이 한계를 넘어버린다.

< 토하는 것을 주저하지 마라 >
속이 못 견딜 정도가 되면 이미 소화능력을 초과했음으로 구토가 올라온다. 토하면 위나 식도에 상처를 입힐 수도 있지만, 지나친 알코올이 체내에 남아있게 하는 것보다는 낫다.

< 담배나 커피를 삼간다>
담배의 니코틴 성분이 위액의 분비를 촉진시켜 위산과다 현상을 일으켜 좋지 않고, 알코올과 같이 간으로 이동하여 숙취를 일으킨다. 커피의 카페인 성분도 알코올과 섞이면 좋지 않다.

< 음주시 약의 복용은 절대로 하지 않도록 한다 >
알코올과 약은 예측 불허의 상호작용을 일으켜 자칫하면 생명의 위험도 있다. 술 마신 뒤의 드링크 종류도 가능한 삼가는 것이 좋다.

< 술자리에선 활발히 얘기하라>
알코올 성분의 10% 정도는 호흡을 통해 배출된다. 술이 약한 사람은 얘기를 많이 하거나, 노래를 많이 부를수록 술은 덜 취하게 되는 것이다.

< 숙취는 충분히 푼다 >
음주 뒤 괴로운 것은 체내에 남아 있는 알코올 성분 때문. 냉수보다는 따뜻한 차가 더 효과적이다. 또, 해장술은 알코올 중독으로 가는 지름길이다. 술 마신 후 입가심으로 먹는 아이스크림이나 커피를 삼가도록 해야 한다. 숙취 해소에는 도움이 되지 않고 체지방만 더욱더 축적되게 할뿐이다. 비타민이나 무기질이 많이 들어 있는 이온 음료나 과일주스 등을 마시는 것이 좋다.

< 더 이상 술을 마실 수 없을 때는 " 더 이상 마실 수 없다"는 의사를 확실하게 표현한다 >

이게시물을 스크랩 (+0)
다음글 10분의 단잠으로 머리를 맑게
이전글 비에 젖는 봄 !
    리스트 글쓰기
게시물에 작성된 댓글목록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