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주메뉴바로가기
컨텐츠 바로가기

CONSULTATION-여성전문상담

  • 상담사례F&Q
  • 성폭력
  • 가정폭력
  • 성희롱
  • 기타여성상담
  • 상담사이트

기타여성상담 - 세상을 바꾸는 힘!그 절방의 주인공은 여성입니다.

HOME여성전문상담기타여성상담

view v1.0
게시물 작성자 정보, 게시물 내용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로그인
 게시물보기
작 성 자 그린우먼 조회수 1259
이 메 일 webmaster@jnwoman.go.kr
일  자 2006년 09월 11일
글제목  미혼남녀 58% "돈 없으면 아이 안 갖겠다"

세계 최저의 출산율을 기록한 통계청 발표 이후 설문조사에서 결혼적령기 미혼남녀 절반은 결혼 후에 
경제력이 받침 되지 못하면 아이를 갖지 않겠다고 생각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결혼정보회사 노블린(www.noblein.com)이 지난 8월18일부터 25일까지 전화와 인터넷을 통하여 
결혼적령기인 20∼30대 미혼남녀 총542명(남 284명, 여 258명)을 대상으로 '결혼 후의 자녀계획은?' 이란 
주제로 설문 조사를 실시한 결과 총 58%의 응답자가 '돈 없으면 아이 갖지 않겠다.'라고 응답했다.

또, '한명만 낳겠다.'(24%), '한명이상 갖겠다.'(18%)순으로 나타났다.

'월수입이 어느 정도 되어야 아이 양육이 가능하다고 생각하는가?' 에 대한 질문에서는 남녀 모두 '월수입 
500만원이상"(남 42.5%, 여 54.5%)이 되어야 아이 양육이 가능할 것이라고 응답했다.

그 뒤로 남성의 경우 '300만원 이상은 되어야한다.'(38.2%), '200만원이상 되야한다.'(19.3%)의 순으로 
나타났고, 여성의 경우도 남성과 같은 순으로 "300만원 이상은 되어야한다.'(36.4%), '200이상의 수입'(9.1%)로 응답했다.

또한, '아이를 낳으면 유학을 보낼것인가?'에 대한 질문에는 남성의 경우 '꼭 보내겠다.'(48.4%), '한국에서 
교육 시키겠다.'(31.2%), '여건이 되면 보내겠다.'(20.4%)로 절반에 가까운 남성들이 자녀들을 유학보내길 
원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여성의 경우는 '꼭 보내겠다.'(61.6%), '한국에서 교육 시키겠다.'(24.2%), '여건이 되면 보내겠다.'(14.2%)로 
응답해 남성과 여성 모두 같은 결과를 나타냈다.

특히, 출산장려를 위해 '국가에서 지원하는 각종 제도에 대한 신뢰'를 묻는 질문에는 총 82%의 응답자가 
'도움이 되지 않을 것이다.'라고 응답했고, 그 뒤로 '잘 모르겠다.'(16.5%), '적극 신뢰한다.'(1.5%)로 남녀 모두 출산장려 지원에 대해 신뢰하지 않는 것으로 나타났다.

설문조사를 한 노블린의 조원영팀장은 '세대가 갈수록 자녀에 대한 생각에 많은 차이가 나타난다.'며 
'출산장려를 위해서는 교육수준과 적절한 지원이 우선되어야 할 것'이라고 밝혔다. <-- e :일반 뉴스 --><-- s :사진 뉴스 --><-- e :사진 뉴스 --><-- s :동영상 뉴스 --><-- e :동영상 뉴스 -->

 
자료출처:여성가족부-여성뉴스
이게시물을 스크랩 (+0)
다음글 직장내 성희롱 실태
이전글 가정폭력 여전 특별법 존재도 몰라
    리스트 글쓰기
게시물에 작성된 댓글목록입니다